작정하고 쓰는 머신러닝 강의 비판 (2)

필자는 학부 때부터 경영학과를 무시했다. 왜? 수학 안 하니까. 실험도 안 하고. 그래놓고 영어 약자만 읊어대니까. 필자의 학부시절, 총장으로 계시던 정운찬 교수님이 학부 교육 과정에서 깊이를 찾을 수 없는 경영학과를 없애고, 행정학과처럼 대학원 과정만 남기려고 하셨다. 실제로 미국의 거의 대부분의 학교들에도 학부에 경영학과 과정이 없기도 하다. 당시 컨펌되지 않은 소문에 따르면 경영학과 모 교수님이 바닥에 소개 더보기 작정하고 쓰는 머신러닝 강의 비판 (2)[…]

작정하고 쓰는 머신러닝 강의 수강생 비판 (feat. 꼰대)

필자의 수업 타이틀인 “데이터 사이언스”라는 이름을 처음 듣게 되는 경로는 아마도 알파고, 인공지능 같은 Buzzword 였을 것이고, 그 다음으로 좀 관심이 있어서 검색을 하면, 딥러닝이라는 단어, 같이 검색되는 머신러닝이라는 단어를 만나고, 그리고나서야 데이터 사이언스라는 단어를 만날 것이라고 생각한다. 정작 데이터 사이언스가 가장 포괄적인 개념이고, 머신러닝은 특정한 데이터의 패턴을 찾아주는 응용통계학이고, 딥러닝은 그 중에서 좀 계산비용이 소개 더보기 작정하고 쓰는 머신러닝 강의 수강생 비판 (feat. 꼰대)[…]

데이터 사이언스 괜찮은 강의들 리스트 1

데이터 사이언스는 데이터 분석도 아니고, 머신러닝도 아니고, 그렇다고 무턱대고 통계학도 아니다. 그럼 뭐냐고? 누가 필자에게 도대체 뭘 공부했길래 스스로를 데이터 사이언티스트라고 주장하냐고 물어보길래 반 페이지 남짓을 써 봤다가, 이건 너무 엉뚱한 소리인 것 같아서 부끄러운 마음에 글 전체를 쓱 지웠다. 데이터 사이언티스트가 뭘 하는지에 대한 이야기는 여러번 했는데, 그럼 뭘 배워야된다고 이야길 해야할까? 사실 여기에 소개 더보기 데이터 사이언스 괜찮은 강의들 리스트 1[…]

머신러닝 괜찮은 강의들 리스트 1

좀 잘 나가는 스타트업에서 CFO를 맡고 있는 친구에게 필자의 데이터 사이언스 강의를 소개시켜줬더니 너무 비싸서 자기네 개발자들이 들으러 가겠다면 지원해주기 버거울 것 같단다. 자기네는 개발자들한테 유튜브에서 비디오 찾아보라고 한단다. 이걸 왜 자꾸 개발자시키냐….이러니 우리나라에서 제대로 된 데이터 사이언스 사업이 자라질 못하지… 라는 생각이 들면서도, 도대체 온라인으로 돌아다니는 “공짜” 수업들이 얼마나 괜찮을지 한번 찾아봤다. 퀄러티는 일단 소개 더보기 머신러닝 괜찮은 강의들 리스트 1[…]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