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정하고 쓰는 머신러닝 강의 비판 (1)

사회 초년병 시절, 살고 있던 전세집에서 재계약이 임박한 무렵 전세금을 올려달라고해서 한참을 고민했던 적이 있다. 결국은 추가금을 내기로 결정하고 주인에게 연락을 했는데, 그 다음날 부동산 중개인이 전화 오더니 필자가 집주인과 대화하기 몇 분전에 자기가 신규 세입자와 계약을 했으니 필자더러 나가라고 윽박지르더라. 그리고 다음날 집에 내용증명이 도착했는데, 고민끝에 지인을 통해서 전직 판사이신 로스쿨 교수님께 조언을 구했다. 소개 더보기 작정하고 쓰는 머신러닝 강의 비판 (1)[…]

X